Korean Package


야옹이

언제 이렇게 나이를 먹었을까
20대 중∙후반.
사회적 시간에서 보면 어른이 되기 5분전이다. 그 5분을 넘기기 위해 갖추고, 소유하 고, 선택할 것들이 너무 많은 나이다.
몸 하나 추스릴 수 있는 지붕 하나 보다는 솔직히 아늑할 스위트홈을 마련하기 위해 주택청약예금을 들어야 한다. 당연히 운전은 할 줄 알며, 어쩜 벌써 자동차는 몰고 다 닌다. 남부끄럽지 않게 정장 몇 벌쯤은 소화할 외모는 가꿔줘야 한다. 애국가가 울려 퍼질 때, 한 샷 정도 잡아줄 만한 안정적인 직장을 다닌다. 나의 가정을 꾸리기 위해 서 배우자를 만나려 노력한다. 혼인한다. 왠만하면 30되기 전에 자식을 낳는다. 그리 고 자산을 키운다.
(와우. 피터팬이 어른이 되기 싫어했던 것은 어른 되기가 힘들고 구질구질해서였음이 분명하다.)

그래서
나. 20대 중∙후반.
아쉽게도 아직 완벽한 어른은 아니다. 아쉬운 아직은 꽤 길어지다가, 여전함으로 눌러 앉을 것만 같다. 답답하다. 솔직히 불안하기도 하다.
나와 내 여자친구들은 점점 밀려나가는 느낌을 받는다.
언제는 중심인 적이 있었는지 궁금하지만, 그래도 요즘 같이 너무한 거리감은 아니었 다. 도무지 무슨 특별한 일을 했길래? 머리를 모아봤더니 특별히 안 했던 것들, 선택 하지 않았거나 않으려고 하는 것들, 욕망하지 않은 것들만 떠오른다.
우리는 이 항목들을 주섬주섬 챙겨서, 어울리는 이름을 붙였다.

코리안 패키지(Korean Package)
진정 대한의 여인이 되기 위해 갖추어야 할 것들. 때가 되면, 누구나 손에 쥐려고 욕 망해야 하는 패키지 상품.

한 학자가 미국 중산층들은, 특정 브랜드를 소비하면서 ‘자기정체성’을 형성한다고 분석했다. A제 냉장고, 주택은 B지방 C구역에, 쇼파는 D브랜드로, 아빠 차는 E회사의 F모형, 엄마 차는 G회사의 신규모형, 아이는 H구역에 있는 유명한 사립학교 I, 코트는 J와 K 브랜드에서... 미국 중산층들은(혹은 중산층을 꿈꾸는 대다수의 사람들은) 이 런 아메리카 패키지를 소비하면서 정체성을 포획한다.

바다를 건너 와서 코리안 패키지. 조금은 추상적이다.
(무엇보다) 혼인과 출산, (그 다음에) 자산, 자택, 면허증, 항상적인 화장과 단정한 외모, 안정적인 직장(혹은 이에 대한 꿈), 예금 통장... 또 뭐가 있을까? 여하튼 대 한민국의 기성세대가 되기 위해서 마땅히 소비 해야할 꾸러미. .
이 중 하나라도 빠뜨린다면, ‘결핍된 사람’이다. 패키지의 모든 항목을 갖추진 못해 도 어른이 되기 위한 기준으로 인정하고 이를 바래야 한다.

하지만 이 중 몇 개의 항목은 아예 소망하지도 않는다면? 나의 가치관에 들어맞지 않 고, 라이프 스타일로 받아들이기 싫은 것이 있다면? 그래서 선택하지 않는다면?
절대로 100% 대한민국어른, 대한의 여인이 될 수 없다.
결혼하지 않는 나 세금 혜택에서 제외되기 일 수고, 게다가 안정적인 직장을 가지지 않는 나 외국 여행에 심한 장애를 받는다, 아니 배부른 소리에서 한 단계 내려오면 대 출도 받기 힘들다. 늙어도 화장하지 않는 나, 게으르고 무례한 사람으로 쉽게 낙인찍 힌다.
그래 이런 것도 억울하지만, 의지대로 선택하지 않았기에 할 말없어 입다무는데 정말 로 힘들 것이 떠오른다.
이래저래 ‘결핍’과 엉겨붙어 나를 대할 사람들. 설득할 사람들.
패키지의 몇 개 항목은 아예 염두에 두지 않은 나의 삶에 나의 선택에, 아무리 ‘이러 저러한 101가지 이유’를 들이밀어도, 상대방의 ‘쯧쯧’ 한 마디에 쉽사리 갇히고 만다. 코리안 패키지는 (날짜는 모르지만) 공인 받은 것이기에 거의 규범 수준으로 내 삶에 개입한다. 선택한 사람에게도 그렇지 않은 사람에게도 코리안 패키지는 무례하 다.

그래서인지 요즘 들어 우리들은 ‘공동체’ 이야기에 열을 올린다.
한 여자친구가 이야기한다.
“아마 10년 후의 나는 어쨌거나 ‘신경질적인 노처녀’일거야. 어떤 말을 해도 사람 들은 그렇게 받아줄 거야. 그런 것을 선택하지 않은 것도 적극적인 선택인데, 사람들 은 비타민 C나 D가 결핍된 것처럼 보려들 거야. 부당해”
결국 여럿이 삶으로 말할 수밖에 없다. 무리의 목소리는 누르기 힘드니까.
衆口難防.

어떤 공동체가 가능하고 적합할까. 모색중이다.

[TEST]- 어떻게 살아가려고 하는가

[ 링크 모음  |  목 차  |  게시판   |  웹마스터   |  과월호 보기 ]